디앤디파마텍, 치매신약 NLY01 임상2b상 FDA 승인
디앤디파마텍, 치매신약 NLY01 임상2b상 FDA 승인
  • 최봉영 기자
  • 승인 2020.11.02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18명 규모 알츠하이머성 치매 임상 진행

신약개발 회사 디앤디파마텍이 미국 식품의약국(FDA)로부터 NLY01의 알츠하이머성 치매 임상2b상 IND(임상시험계획서)를 승인받았다고 밝혔다.

퇴행성 뇌질환 토탈솔루션 개발 기업인 디앤디파마텍은 100% 자회사인 미국 뉴랄리를 통해 NLY01의 글로벌 임상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NLY01은 신경염증 반응의 근본 원인이 되는 미세아교세포의 활성화를 억제함으로써 성상교세포의 과활성화 과정을 선택적으로 차단하여 신경 독성물질의 분비를 막는다.
이를 통해 뇌신경세포를 보호하고 뇌 신경염증 반응을 차단함으로써 파킨슨병, 알츠하이머병 등 다양한 퇴행성 뇌질환에 적용 가능한 치료제다.

회사는 작년 8월 건강한 성인을 대상으로 하는 미국 내 임상1상 시험을 완료했으며, 해당 임상시험에서 안전성이 확인된 용량을 바탕으로 올해 2월부터 미국과 캐나다에서 파킨슨병 환자 240명을 대상으로 60개 이상의 기관에서 임상2상 시험을 진행 중이다.

디앤디파마텍은 미국, 캐나다 및 유럽에서 518명의 알츠하이머성 치매 환자를 대상으로 약 100개 이상의 기관을 통해 대규모 임상시험을 진행할 예정이다.

디앤디파마텍 연구/개발을 총괄하는 이슬기 대표이사는 “이번 IND 승인에 따라 NLY01은 파킨슨병과 알츠하이머병에 대해 총 750명 이상의 환자를 대상으로 진행되는 단일 품목기준 전세계 최대의 임상2상 연구가 됐다”며, “퇴행성 뇌질환 환자들에게 질병의 원인을 근본적으로 치료할 수 있는 신약을 하루 속히 제공할 수 있도록 개발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