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앤디파마텍, 590억 규모 Pre-IPO 투자 유치
디앤디파마텍, 590억 규모 Pre-IPO 투자 유치
  • 최봉영 기자
  • 승인 2021.10.12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랙시스캐피탈이 앵커투자자로 참여
디앤디파마텍
디앤디파마텍

디앤디파마텍이 590억원 규모의 Pre-IPO(상장 전 지분투자) 투자를 유치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국내 사모펀드(PEF) 운용사인 프랙시스캐피탈파트너스(이하 프랙시스캐피탈)의 주도로 바이오 투자에 강점을 보이는 DS자산운용과 큐더스벤처스 그리고 상장주간사를 맡고 있는 한국투자증권이 참여했다. 

디앤디파마텍은 이번 Pre-IPO 투자 유치를 통해 국내외 투자자들로부터 총 2,200억 수준의 자금을 유치했으며, 이는 업계 최고 수준으로 평가된다.

프랙시스캐피탈 라민상 대표는 “오랜 기간 동안 진행된 디앤디파마텍과 5개의 미국자회사들의 상세실사를 통해 회사 핵심 연구진들의 세계적 수준의 신약 및 임상 개발 능력에 깊은 인상을 받았다”며 “그들이 미국에서 진행 중인 임상 시험 성공을 통해 궁극적으로 환자들을 위한 신약 상업화에 기여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 투자금은 회사가 보유한 복수의 임상 파이프라인 중 가장 앞서 진행되고 있는 품목들의 임상 개발 추진에 사용될 예정이다. 디앤디파마텍은 현재 파킨슨병 환자들을 대상으로 NLY01 대규모 글로벌 임상 2상(240명 규모), 당뇨 및 비알코올성 지방간염이 있는 비만 환자를 대상으로 DD01의 임상 1/2a상(88명 규모)을 진행 중이며, 섬유화 질환 치료제인 TLY012의 미국 임상 1상을 준비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