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룬드벡, 치매 조손 가정 지원 위해 후원금 천만원 전달
한국룬드벡, 치매 조손 가정 지원 위해 후원금 천만원 전달
  • 최봉영 기자
  • 승인 2020.09.16 12: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치매의 날 맞아 치매 가정 지원
한국룬드벡 세계 치매의 날 맞아 치매 조손 가정 지원 위한 후원금 전달
한국룬드벡 세계 치매의 날 맞아 치매 조손 가정 지원 위한 후원금 전달

한국룬드벡(대표 오필수)은 다가오는 ‘세계 치매의 날(매년 9월 21일)’을 맞아 조손 가정 중 조부모가 치매를 앓고 있는 가정을 지원하기 위해 1,000만원의 후원금을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측에 전달했다고 16일 밝혔다.

한국룬드벡은 조부모의 치매와 경제적 어려움으로 돌봄이 필요한 조손 가정에 경제적, 정서적 지원을 제공하기 위해 ‘LoveBack 치매 조손 가정 지원 프로그램’를 진행한다.

이에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통해 조부모 중 한 명 이상이 치매 진단을 받은 10개 조손 가정에 1,000만원의 후원금을 전달했다.

올해 2회째로 진행된 이번 행사에서 한국룬드벡 측은 어린이재단 사업 기관 52곳 및 연결 협력기관의 사례 추천과 담당 사회복지사의 면담을 통해 지원을 받을 치매 조손 가정을 지정했다.

지난 해 지원을 받은 10개 가정 중 8개의 가정이 기준에 적합해 다시 지정됐으며, 2개 가정은 추가 지정될 예정이다. 해당 가정에 지급되는 후원금은 사회복지사의 지도와 관리하에 생활비 및 의료비 등으로 사용된다.

한국룬드벡 오필수 대표는 “조손 가정의 연간 평균소득은 2,175만원으로 전체 가구(4,883만원)의 45%에 불과해 생계를 유지하는 데 있어 매우 심각한 상황”이라며 “이번 후원이 조부모의 치매와 어려운 경제적 형편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치매 조손 가정 아이들에게 생활의 안정은 물론 정서적 안정까지 줄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